지난 11월 13일 쎈스씨 처음 본날 격동적인 하루 일과_
전에 다 올리지 못한 사진 오늘에서야 쎈스씨 블로그에서 날라오기_
첫만남에 백년 알던 것 처럼 친해진것도 재미났지만_바로다음날부터 해서 며칠간 몸이 안좋았던 쎈스씨_몸조리 잘하세요_건강이 최고_

우리가 처음 만난건 회사 점심시간 압구정 시골곱창_
그리고 카페베네_

첫만남이라 매우 어색했다며 우린_다음엔 꼭 술로 만나자 라고 하며 빠이빠이 각자의 직장으로 go_

회사가 끝나고 나의 아지트 참이슬본가 에서 나의 패밀리들을 보러갈 찰나_쎈스씨가 360파티가기전 시간이 남는다 하여 점심에 처음본 사이임에도 호출_흔쾌히 콜~달려온 역시 털털 성격_


쎈스씨는 이 쪽은 처음와 신기하다며 사진을 막 찍어주었다_특히 우리 앞에서 이모가 직접 그자리에서 부치는 모듬전에 군침 삼키며 구경만_haha 요즘 이틀에 한번꼴로 가게 되는 참이슬본가
(청담동에 위치했습니다_많이들 가세요 맛집_gogo 크크크크 원츄~~~~~~~꺅 >-< )
쏀스씨도 우리 본가의 매력에 빠져버림_

그렇게 다같이 소주한잔도 기울이고 이야기도 할쯔음 학교후배의 전화한통에 참이슬본가를 바로뜬 우리 내용인 즉슨_" 누나 술 공짜로 드릴게요 당장 일어나서 이쪽으로 오세요"

물론 일초의 망설임도 없이 아싸~일어서서 자리이동_

도착한 곳은 압구정에 위치한 pub island_이곳에서 우린_정신을 놓은 것인가_?haha
쎈스씨랑 분명 갈땐 둘이었지만 도착해서 나의 학교후배, 딩주임, 오빠 동생들까지 친목회 결성_
(근데 저기위에 맥주 왠일이야 2센치만 맥주고 나머진 다거품 공짜라고 저딴식으로.......)

그래도 으싸으싸 완전 친해진 우린_이러고 초면인 사람들끼리 신나게 놀다 다시 자리이동_

360 sounds파티까지 가서야 하루를 마무리 했다_
길고도 짧은 하루_
한번의 만남 많은 추억_

좋은사람을 얻게되서_좋다_사람 인연은 모두 소중하니깐_

(이미지출처- http://mrsense.tistory.com )




by 김뽀 2009.11.25 20:20

토욜+일욜 박람회를 무사히 잘 마치고 다가온것은 빠질수 없는 우리의 회식_
플로리스 주얼리와 우리옷미와 함께한 회식자리_
덕분에 삼일째 포스팅 못하고 있는 ㅠ-ㅠ
일하느라 대화도 잘 못나누고 지쳐가있을때쯤 다가온 회식자리는 서로의 친밀감 유지에 상당한 보탬이 되는 듯하다_얘기한 번 못하분 분들과도 술기운을 얻어 짠_하며 모두하나되어 즐기게 되는_
그동안 있었던 일 수다로 풀며 수고했습니다.....란 말의 진정한 나눔을 가질수 있는자리.
그동안 힘들고 고생했던 마음 다풀고 눈물도 간혹 볼수있던 인간대 인간의 만남의 자리_
그래도_다들 열심히 해주어 기분이 좋다며_
이제 더 열심히 살아야 겠구나 지금보다 더_
우리 새끼들 잘되려면 난 더 열심히 해야겠구나_
라며 진심어린 마음으로 눈물을 눈에 가득 머금은 대표님의 한마디한마디에_
참 많이 느끼고 더 회이팅하자 다짐한 날_

비록_
지금은 이렇게 눈물을 머금지만_
그만큼 더 좋은 앞날을 위해_

모두들 그렇게 열심히인가보다_
너도 나도 그리고 우리 모두는 그렇게 열심히 살아가나 보다_

나도 간혹 힘들어서_
이렇게 언제까지 해야하나_투덜대기도하고 속상해 하기도 하지만_

힘들다고 살지 않는 사람도 없고 안힘들다고 사는 사람도 없듯_
어쩔수 없는 쳇바퀴속 삶이란 생각에 갇혀 우울한 날도 있었지만_

생각을 바꿔 임하다 보면 생각의 차이로 인해_
힘든것도 즐기게 되는_그저 이렇게 함께할수 있는 일할수 있는 사람들이 있어
더없이 감사하게 되는_

요즘은_
피곤해도_
아무리 우울한 일이 생겨도_
하나하나가 감사하고 즐겁다_

전형적인 우리의 참이슬과 삼겹살 안주_언제나먹어도 질리지않는 기분업 보양식_haha
삼겹살로 배를 든든히 채운후 참이슬로 달래주고 난뒤엔 언제나 빠지지않는 노래방_
너도나도 할거없이 창피한거 어려운거 던져버리고 열심히 즐기는 사람들_그리고 나

그렇게 삼겹살로 채운 배를 노래로 소화시켜며 맥주로 다시 달래주며 마무리_
덕분에 난 오늘 하루종일 빙글빙글 롤러코스터를 오르락 내리락

모두가 각자의 방식으로 이렇게 살아가고 이런게 삶이구나_
나도 하나의 삶속에 이제 조금씩 차차 물들어 빠지게 되어가고 있구나

좋은사람을 만난게 감사하고_
무언갈 할수 있다는 쳇바퀴도 감사하고_
웃울수 있어 감사하고 반면 또 울수도 있어 감사하고_

사는건 다_
이런건가 보다_

모두_
수고하셨습니다_


by 김뽀 2009.11.23 18:22
| 1 |