논현동 '나띵베러'

 

오늘 점심은 스터디가 있어 이렇게 간단히 떼우게 됐네요

밥심으로 사는 제겐....너무 배고픈 점심이었어요 ㅠ-ㅠ

 

 

저번주부터 시작하게된 영어 수업 덕에 점심시간을 쪼개어

덕분에 다이어트까지....?;;;;

너무 늦었나 싶지만 늦었다고 생각할때가 빠른것 같아...

정말 취약한 영어를 기초부터 스터디 하게 되었어요. 아직 갈길이 너머너무 험난한 ㅎ

 

 

 

완전 기초부터 열심히 열심히.

나띵베러 라는 카페는 회사 근처에 있는 카페인데 점심엔 조용하고 좋더라구요

게다가 오늘은 운이 좋은지 나띵베러 사장님이 특별할인에 쿠키 서비스까지_

그리고!! 아메리카노랑 자몽에이드를 특별히 무한 리필해주시겠다고 하셔서..아낌없이 리필요청까지.

(대신 어쩌다 한번 계실때만 해주신다는_없을때 와서 저번처럼 달라고하면 안된다고 당부말씀_ㅎ)

 

 

 

 

 

입으로 들어가는지 코로 들어가는지 한시간안에 먹으며 배우려니

시간이 이렇게 소중한지 새삼 느낀 점심이었어요 ㅠ-ㅠ

간단해도 크로상속 알찬 구성으로 맛있게 너무 잘 먹은 크로상샌드위치

거기다 녹차 롤케잌까지 한입_

이제부터 점심 스터디는 이곳으로 장소 확정_!!

 

 

 

그리고 어색한 셀프샷_

뭐하냐고 한소리 들었네요........ㅎ

 

늘 그냥 밥먹고 보내는 시간을 이렇게 사용하니

뿌듯하고 꽉찬 기분이라 배는 좀 덜차도 마음이 가득한 하루인것 같아요^-^

 

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1동 | 나띵베러
도움말 Daum 지도
by 김뽀 2013.11.28 14:18

정말 정확히 기억도 안날만큰 너무너무 오랫만에 가본 롯데월드_
6년전인가 7년전인가 그것도 아주 잠깐 가보고 지금껏 못가봤던_
드디어드디어 발도장 쿵_



도착하자마자 산것은 어릴때나 지금이나 목줄과 리본머리띠_
남들시선이 중요하지 않은 이곳_ 당당히 리본머리띠하고 하루종일 돌아다니기_



놀이기구도 놀이기구 이지만_ 여기저기 선물가게와 사탕가게를 그냥 지나치지못하고 넋을 놓고 다녔던_
좋다고 몇개집어들어 사놓고 한입베어물고 너무달아서 결국 다 버렸던...ㅜㅜ



끊임없는 군것질_
그리고 먹을때마다 잘 흘리는 날 위해 하루종일 고생하는 하얀티_
담부턴 검정티만 사입어야 겠다....



먹고 또 먹고 떡볶이에 맥주 상당한 궁합이었다.
놀이기구를 모조리 타겠다 다짐하고 갔건만 역시 옛날 과는 틀린지 기다리는것도 너무 힘들고
더위에 지치고 현기증나고 ㅡㅡ^
계속 먹기만하고_


어린 아가들만 탄다는 환타지드림 초콜릿향나는 어린이 기차 타러 내려가는중_
떡볶이 먹고 배불러 단지 쉬고싶었을뿐_이라고 하고싶지만_난 환타지드림을 완전 좋아한다 haha
특히 마지막 초콜릿공장에서 나는 그향을 너무 좋아했는데 이날따라 향이 하나도 안나서 속상했던_
방향제 안갈았나 왜 향이 안나냐고 ㅜ0ㅜ

체력이 따라주지 않아 날도 어두워지기전에 힘들다며 나오긴 했지만_
오랫만에 찾은 롯데월드는 여전히 그대로였다_

또 나만 자꾸 변하는것 같은 이 기분_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7.09 09:27

정말 정확히 기억도 안날만큰 너무너무 오랫만에 가본 롯데월드_
6년전인가 7년전인가 그것도 아주 잠깐 가보고 지금껏 못가봤던_
드디어드디어 발도장 쿵_



도착하자마자 산것은 어릴때나 지금이나 목줄과 리본머리띠_
남들시선이 중요하지 않은 이곳_ 당당히 리본머리띠하고 하루종일 돌아다니기_



놀이기구도 놀이기구 이지만_ 여기저기 선물가게와 사탕가게를 그냥 지나치지못하고 넋을 놓고 다녔던_
좋다고 몇개집어들어 사놓고 한입베어물고 너무달아서 결국 다 버렸던...ㅜㅜ



끊임없는 군것질_
그리고 먹을때마다 잘 흘리는 날 위해 하루종일 고생하는 하얀티_
담부턴 검정티만 사입어야 겠다....



먹고 또 먹고 떡볶이에 맥주 상당한 궁합이었다.
놀이기구를 모조리 타겠다 다짐하고 갔건만 역시 옛날 과는 틀린지 기다리는것도 너무 힘들고
더위에 지치고 현기증나고 ㅡㅡ^
계속 먹기만하고_


어린 아가들만 탄다는 환타지드림 초콜릿향나는 어린이 기차 타러 내려가는중_
떡볶이 먹고 배불러 단지 쉬고싶었을뿐_이라고 하고싶지만_난 환타지드림을 완전 좋아한다 haha
특히 마지막 초콜릿공장에서 나는 그향을 너무 좋아했는데 이날따라 향이 하나도 안나서 속상했던_
방향제 안갈았나 왜 향이 안나냐고 ㅜ0ㅜ

체력이 따라주지 않아 날도 어두워지기전에 힘들다며 나오긴 했지만_
오랫만에 찾은 롯데월드는 여전히 그대로였다_

또 나만 자꾸 변하는것 같은 이 기분_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7.09 09:27

이게 벌써 5월 16일날 있었던 평가전이네요_
포스팅 뜸한거 또 한번 스스로 반성_
태어나서 정말이지 처음~으로 가본 상암 월드컵경기장_ 늘 밖에서만 맴돌다 축구장은 들어가본적이 없었는데_
이날 기분은 말 못할 정도로 두근두근두근두근_


비록 좋은 자리가 아닐지라도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저 넓은 푸른 운동장이 가슴을 벅차게 했던_
그리고 붉은색의 물결이 너무나도 아름다웠던_


사람이 어찌나 많던지, 이마트가서 요 치킨하나를 사려고 거의 한시간을 기다린듯_포기할까 했지만_오기가생겨 끝까지 기다리다 사온_ 이외로 맛도 쫌 괜찮았던 이마트표 치킨치킨_(또 치킨이군....)



갑자기 가는 바람에_빨간티를 준비못한 김뽀 1인_ㅠㅠ 대신, 빨강이 수건 준비 어깨에 두르고 다니기_히히
난 왜 집에 빨간티 한장 없는걸까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
사진올리며 다시 생각해도 너무 벅찼던_ 그리고 평가전의 결과도 너무 좋았던 이날_
두근두근



평가전을 start로 시작된 월드컵_
그리고 16강_
비록 졌지만 잊을 수 없는 너무나도 멋진 플레이를 보여줬던 마지막 경기_
너무 멋있고 자랑스럽습니다. 대한민국 화이팅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7.02 10:39

지난 6월 9일에서 12일 까지 coex 에서 있었던 국제환경산업기술&그린에너지전_
참여업체 한국워터테크놀로지
미쯔이 조인식 바로다음주에 진행된 전시회_
미쯔이와 전시회 두개를 함께 진행하다보니_혼자 많은 부담과 스트레스를 겪었던_
독립부스가 아니라 기본부스여서 특별한 인테리어를 하지않고 들어갔지만 이래저래 준비하고 신경쓸게 많았던_
그리고 그만큼 또 뿌듯함과 보람을 느꼈던 그린에너지전_


기본부스임에도 혼자 준비한 첫 전시회다보니, 그냥 기본만 하자 그래놓고도, 다른 부스에 비해 초라해 보일까,
혼자 근심이 가득했었던_ 아직 독립부스까지 활용하며 화려하게 할 필요는 없지만, 열심히 공부를 한후 시험시간이 다가오면 하루만 더 일찍 할 걸 같은 그런 아쉬움_


차려놓고보니 썰렁했지만 그래도 혼자 낑낑이라고 해야하나 아둥바둥 준비했던_
모른느것도많아 주최측에 하루에 전화만 몇통씩 자꾸 귀찮게하고 하면서 간신히 했지만_
그러기에 더욱 값지고 좋은 경험이 되었던 그린에너지전
그리고 바쁜와중에도 도와주신 최시열 대리님_

전시당일 기술상담에 하루종일 쉴틈이 없으셨던 임직원분들_
다들 고생많으셨습니다.

한걸음한걸음 나아가
세계에 알릴수 있는 기업이 되길_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6.29 16:27

6월2일_
한국워터테크놀로지와 미쯔이조선환경엔지니어링의 업무협약 조인식이 있었답니다.
조인식 준비를 혼자 처음으로 해본거라_별건 없지만, 남겨두고 싶어 포스팅^-^
하,폐수 처리중 나오게 되는 폐기물인 슬러지의 함수율을 낮추는 전기탈수기를 제작하고있는 내가 몸담고 있는 회사 한국워터테크놀로지와 일본 미쯔이조선환경엔지니어링의 업무협약은  입사한 후 처음으로 기분좋았던_



조인식과 덩달아 날 더 기쁘게해준 음식들_
일어를 잘했더라면 참_좋았을텐데 외국어 약한 김뽀_많이 반성한 날_고개숙이고 밥만 먹다_



혼자 준비하느라 빼먹은것도 있고 어설프기도 했지만,
무언가 했다는 마음에 떨리기도 하고 긴장도 많이했던 조인식_
제일큰 에러사항은, 좋은 카메라를 들고가 찍었어야했는데, 디카밖에 못챙겨서 잘 찍어둬야할 사진들이 전부 흐리멍텅
그래서 너무너무 속상했었던_ㅜ-ㅜ


모두들 경직_다들 싸우셨나요. 난 혼자 떨어져있고_haha
이래저래 분주하게 준비하느라 걱정했지만 그래도 무사히 잘 끝났던 업무협약의날_^^

슬러지 함수율을 낮춰 자원화까지 이어갈수있는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 한국워터테크놀로지.
중소기업이라 좋은 기술에도 불구하고 힘든점도 많지만 꾸준한 개선과 이렇게 미쯔이와의 조인식까지 이뤄낸_
너무 열심히하시고 고생하시고 계시는 임직원분들

덩달아 작은힘이나마 보탬이되고자_
김뽀도 열심히 한단계한단계 쫓아가는 중이랍니다.

전공과도 무관하고 어울리지 않는 직종이라며 걱정한 주변과는 달리,
나름 열심히 적응해 나가는 요즘_

많이 부족하지만,
모르는것을 알아가는 기쁨도 큰듯_

언제나 ing_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6.25 11:03
4월한달 정신없이 결혼식을 쫓아 다닌 후_ 하나둘 다가오는 집들이_
결혼식을 보고도 실감이 안났는데 집들이까지 하니 기분이 어색한_
언제 요리를 배웠는지 한상 가~득 휘어지게 직접 준비했다던 정성어린 음식들까지_


 
전부터 시작해서 불고기에 샐러드에 비지찌개에 이거저거 많이도 준비한 친구_
이날도 결혼식이 있어 결혼식다녀오느라 집들이 초대하곤, 뒤늦어서 헐레벌떡 모두 함께 준비한 저녁식사_


제법 벌써 주부티가 난다구요_ 맛있던 음식에 감동 또 감동 내 배가 두개였음 더 마니마니 먹고싶었던 날_



밥 먹기전 집구경 삼매경 기념사진_ 서울을 좀 벗어나 부담되지 않은 아파트 가격과 넓은 공간_
출퇴근은 힘들겠지만 나도 나중에 외곽에 살고 싶다는 마음 간절_


새색시 도와준다는 명분으로 앞치마는 죄다 꺼내입은 우리 귀염이들_haha 니들이 집주인 같다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벌써 우리가 이런 나이가 되었구나...한해한해 느껴지는 색다른 기분들_
고등학교때 교복입고 장난치던게 엊그제 같은데_
이제 한 가정의 아내이자 엄마가 될 준비를 하는 어느새 어른이 된 우리들_

너무 뿌듯하기도 하고 이상하기도 하고 나이먹는게 싫기도 하고 신기하기도하고_
그래도 마음만은 청춘인게 확실한 우리_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6.23 16:29

바로 그제 2010년이 오길 맞이하고_바로 그제 코끝시린 겨울보내고, 봄을기다리던게 모두 바로 그제인것같은데
벌써 햇빛이 내리쬐는 6월 말이 다 되어가고 있네요.
정신없이 달려오다보니,
4월, 5월, 6월 한땐 유일한 친구였던 블로그에게 이렇게 소홀해 질 수가_

다시한번 초심으로 돌아가는 마음을 다잡고_ 그동안 오지 못한사이 변화된 티에디션을 해보려했으나,
서버와의 통신이 원활하지 못하다며 하루종일 첫 화면 추천세트 조차 적용되지 않는_

이건_ 나에게 주는 벌인가요_ㅜㅜ

ing_
그사이 참 많은일_ 참 많은 추억이 교차되어 지나온듯_


홈페이지_ 숱한 날들을 날 괴롭히다




회사 홈페이지의 개편을 맡게 된나_시간이 어떻게 가는지, 순서가 뭐가 맞는지 알지 못한채 뒤죽박죽 정신을 놓았었죠_ 그래도 옆에서 도와준 딩딩와 쑥이 덕분에 늘 위안도 되고 힘도되고 고맙고_
고마운 마음을 표현할수 있는건 이렇게 밥한끼 사주는 정도 이지만_ 그래도 내마음을 알아줄거라 믿으며 웃으며 서로 토닥토닥_ 고맙습니다. 힘이 되줘서.


(강남역)

그리고 나에게 빠질수 없는 음식음식음식_
딩딩이가 추천한 커리집_ 생각보다 부담되지 않는 가격에 많은_양(<--이게가장중요하죠) 덕분에 기분좋게 끄윽~^^

and 나의 best 뽁양_ 힘들때나 기쁠때나 늘 옆을 지켜주는 우리 뽁_

정신없다 바쁘다 이런 와중에도_ 본인도 스케줄 근무라 쉴틈도 없었을 텐데, 시간이 나면 언제든 나에게로 젤먼저 달려와주는 내 best 우리뽁_ 네가 있어 난 세상 어떤것도 부럽지 않을만큼(좀과했니?ha) 든든하단다^^


함께있을때 더 유쾌하고, 힘이되는 그래서 늘 고마운 1인_


남들은 사진만 찍은지 알지만_ 우린 나름대로 30분이나~ 책도 진짜 읽기도 한다구_


(삼청동)

물론 30분을 제외한 나머지 시간은 이렇게 먹고 수다떨고 신나게 돌아다니긴 하지만요_^^



또 가끔은 보드카페mall에서 둘이 내기를 하다 무참히 한번도 뽁을 이기지 못하고 져버리곤 좌절하는 경우도 있고,
덕분에 뽁에게 술을 왕창 사주게 되는 날도 있지만_ 그래도 난 네가 있어 참_ 좋다^^


이 자리에 앉게 된후 여러 바람과 갈대같은 흔들림이 많았지만,
조금씩 적응해나가고 있는 지금_
그래도 아직 너무 모르는게 많아 이래저래 슬럼프가 오려고하는 요즘_
다시 한번 힘을내 아자아자 화이팅_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6.22 17:19

 

 HAPPY WEDDING
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LOVELY

 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Being with you makes me happy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The wee folk

 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A bride

 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Bouquet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STORY
11년 우정 지혜리의 향그러운 웨딩마치
우리중 두번째로 웨딩드레스를 입은 지혜리_
웨딩준비를 하며 힘들어 했지만 이날은 세상 그누구보다도 빛이났던 4월 사쿠라의계절 봄의 신부_
교복입고 수다떨며 울고 웃고 했던 우리가 엊그제인데_
11년이 지나며 쌓아온 추억들이 한두가지가 아닌데_
이렇게 벌써 어른이되어 드레스를 입은 지혜를 보니 코끝이 찡 했던 날_
또다른 새로운 시작을 축하하며, 앞으로보다 더 남은날들 하루하루에 축복이 가득하고 행복이 가득하길 바래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4.15 14:35



01

 
  1. 01오래도록 기다려온 봄_
  2. 02그리고 오랫만에 입어보는 반소매의 봄 원피스_

봄이 지나 겨울에서 바로 여름이 될까 걱정했던거완 달리,

조금은 봄냄새가 나기 시작하는 4월_

아직 조금 썰렁한 감은 있지만_ 언제 다시 추워질까 하는 말도안되는 불안감에

서둘러 챙겨입고 봄이왔다고 선전했던 4월의 주말_

원피스 하나만으론 춥기에 자켓으로 다 가리고 나온 햇살의 무정함을 탓하며_

자켓안에 꽁꽁 숨겨두었던 살구색의 봄아이템 1호_

episode1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
01

  1. 01구김이 가기않는 원단과 봄향기나는 색상_
  2. 02그리고 조금은 볼록 나온 내 배를 감쪽같이 숨겨주는 행복라인_

원피스를 보는 나만의 기준,

몸에 핏이 되는 것은 NO

둔해보이지 않으면서, 라인은 잡아주나, 보이고싶지 않은 부분을 커버해주면 OK

좀더 어릴땐, 이런걱정도 안했는데...........

요즘은 내 체형에 맞는 옷을 골라입게 되는 이 현실_ㅠ0ㅠ

보통 20대 후반의 고민은 나와 비슷하겠지 라는 착각(?)

무튼, 그래서 일~이년 사이 변한 나의 스타일_

어느새 원피스를 추구하다_크흣 ♡

episode2

 

다크가 얼굴을 휘감고있는 이 시점,

친구랑 사진좀 찍고 놀다 감자튀김 좀 먹었다고

이미 지친 체력미달_

봄이지나 여름이 올 것을 생각해_

체력보충을 하자고 다짐_

(다짐을....수천번.....실천은...한두번.....ㅠ0ㅠ)

 

더 이쁜 원피스를 입을 기회를 주렴

spring_

출처_
http://www.itmichaa.com/blog/

잇미샤를 스타일링 하다 세번째 story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4.05 12:04

 

 

 

 

 
 

 

부산_바다의 향기

2010.03

01

일주일의 중간을 갉아먹듯 수요일~목요일에걸친 1박2일의 부산출장_덕분에 오랫만에 만난 부산 광안리 바다_신경써 나름 파란색의 자켓도 준비_안녕 바다야♬

02

사실, 회사를 다니며 서울과 부산공장의 거리는 꽤 멀기에_한번도 가보지못한 곳새로나온기계의 촬영차 출장을 내려온 난 설레임반 기대반_생각보다 크고 멋진 우리공장의 모습이 인상적이었던_나름 출장간다고 제일 예쁘고 단정한 자켓과 원피스를 골라입고 내려간 첫 출장_

 

 

 

 

 

03

브로셔 사진으로만 접하던 우리기계_공장에서 실제로보니 괜히 떨리고 멋있고 이사님들과 설계/CS 분들이 새삼 아_진짜 대단하시다 라고 느꼈던 순간. 출장을 온건지 견학을 온건지 혼자 붕_떠서 신나했던 1박2일의 짧지만 깊었던_

 

  


 

(주)한국워터테크놀로지

 





바다가 안보였던 부산숙소_


베란다로 바다가 보일줄 알았는데_분명 보인다 들었는데_바다가 어디에있는지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빠질수 없는 소맥_


부산공장의 마스코트 막내 윤선씨_부산 사투리의 애교에 감탄에 또 감탄했던_



그리고 콩나물 해장국


광안리 해수욕장 앞에있는 콩나물 해장국_전날 먹은 진주횟집에서 바가지 씌우는바람에 억울하고 짜증나서 부산바다에게 좀 삐졌었는데_다음날 아침 먹은 이 콩나물국밥은 배고플때마다 자꾸 생각나는 별미_으~~~먹고싶다 ㅠ-ㅠ



부산 광안리바다 낮 그리고 밤



광안리바다앞에서 기념사진찍는도중 뒤로 뭔가 지나갔다....................저 추운날......................반바지만 입고 열심히 달리는 넌.............누구냐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ㅡㅡ;;;;;;;;




비록 이렇게 서울올라오는 길은 험했던 출장이었지만_처음으로 공장도 구경하고 부산식구들 얼굴도 보고 그냥 마냥 너무 기분이 좋았던 1박2일_ 그토록 가고싶었던 부산_소원성취하다_ing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by 김뽀 2010.03.29 14:46
| 1 2 3 4 |